2020.02.20 (목)

  • 흐림울릉도 4.8℃
  • 맑음울진 9.2℃
  • 구름조금안동 3.0℃
  • 맑음상주 3.1℃
  • 맑음포항 7.4℃
  • 맑음대구 5.2℃
  • 맑음봉화 2.8℃
  • 맑음영주 2.7℃
  • 맑음문경 3.6℃
  • 맑음청송군 2.7℃
  • 맑음영덕 9.1℃
  • 맑음의성 2.5℃
  • 맑음구미 4.7℃
  • 맑음영천 4.4℃
  • 맑음경주시 7.5℃
기상청 제공

세계(PR Newswire)

독일의 음악 생활


- 독일음악정보센터, 독일의 음악 생활에 관한 영문 도서 발간

- 국제 독자를 대상으로 독일 음악계의 구조와 최근 발전에 관한 포괄적인 정보를 제공

본, 독일, 2020년 1월 23일 PRNewswire=모던뉴스 - 독일의 음대는 얼마나 국제적인가? 오페라 하우스는 몇 편의 공연을 무대에 올리고, 어떤 작품을 선보이는가? 관현악단 밀도가 높은 지역은 어디이고, 자금은 어디에서 지원을 받는가? 어느 박물관이 작곡가나 악기에 중점을 두는가? 어느 학교와 음악당이 음악 활동을 도입했는가?

Front cover of Musical Life in Germany, © 2019 German Music Council / German Music Information Centre.
Front cover of Musical Life in Germany, © 2019 German Music Council / German Music Information Centre.

독일은 풍부한 문화유산과 생기 넘치는 공연계를 보유한 음악의 나라다. 독일에서는 수백만 명이 합창단 활동을 하거나 악기를 연주한다. 독일에는 수백 개의 극장, 관현악단, 앙상블 및 밴드가 높은 밀도의 음악을 보장한다. 독일음악정보센터(German Music Information Centre)가 발간한 620페이지 분량의 새 간행물은 독일 음악 문화의 자세한 배경과 독일 음악 문화에 대한 데이터를 소개한다. '독일의 음악 생활(Musical Life in Germany)'이라는 제목이 붙은 이 간행물은 학계, 문화 정책 및 음악 관행 영역에서 유명한 저자들이 저술한 22건의 기사를 게재했다. 이들 기사의 주제는 음악 교육과 훈련부터 아마추어 및 전문 음악 창작과 음악 경제까지 다양하다.

관심 있는 독자는 이 간행물을 통해 음악당, 극장 및 박물관이 작용하는 여건, 방송에서 음악이 수행하는 역할, 음악 전문직을 위한 직업 훈련 요건이 변화된 방식, 독자적인 앙상블이 처한 재정적 한계 및 음악 경제의 개별 부문이 발전하는 방식 등에 대해 알아볼 수 있다. 추가 자료 링크를 포함하는 수많은 QR 코드 외에 50세트가 넘는 통계와 지도가 개별 주제에 대한 심층적인 통찰을 제공한다. 이들 기사는 풍부한 삽화도 제공해 독일 음악-문화 기반시설의 다양성에 대한 시각적인 인상을 전한다.

독일음악위원회(German Music Council) 산하 기관인 독일음악정보센터는 '독일의 음악 생활'을 간행하며 국제 독자를 대상으로 독일의 음악 생활에 관한 개괄적인 데이터와 사실을 제공하는 포괄적인 영문 매개체를 제공하고 있다.

이 도서는 웹사이트 http://www.miz.org/에서 온라인으로 주문할 수 있다. 가격은 우편 요금과 수수료를 포함해 10유로(독일), 14.50유로(EU), 20유로(EU 외 지역)다.

'독일의 음악 생활'을 발간하는 데 필요한 자금은 독일 연방정부 문화매체 국장(BKM)이 제공했다. 번역은 음악 분야 발행업체인 Hal Leonard Europe GmbH가 맡았다.

독일음악정보센터는 이 도서를 위해 독일의 음악 생활에 관한 선별된 데이터를 편찬했다. 온라인 http://www.miz.org/download/Musical-life-in-Germany_facts-figures_EN.pdf에서 팩트 시트를 확인할 수 있다.

독일음악정보센터 소개

독일음악정보센터(Deutsches Musikinformationszentrum, MIZ)는 음악 생활에 관한 정보와 데이터를 찾는 모두를 위한 접점이나 전문지식 센터다. MIZ 온라인 포털 http://www.miz.org/는 음악 생활에 관한 주요 정보 플랫폼으로서 음악 교육과 훈련, 아마추어와 전문 음악 창작, 행사 산업, 매체 및 음악 산업을 포함하는 핵심 영역에서 제도, 구조 및 발전에 관한 세부 정보를 제공한다.

독일음악위원회 소개

독일음악위원회(Deutscher Musikrat, DMR)는 독일의 음악 생활에 관한 상위 기관이다. DMR은 약 1,400만 명에 달하는 음악가의 이익을 대변하며, 프랑크 발터 슈타인마이어 독일연방공화국 대통령으로부터 후원을 받는다. DMR은 베를린 기반 협회 Deutscher Musikrat e.V.와 본 기반의 비영리 프로젝트 기업 Deutscher Musikrat gemeinnutzige Projektgesellschaft mbH로 구성된다. DMR은 지금까지 여러 프로젝트를 후원했다. 해당 프로젝트에는 전국 젊은 예술가, 독일 국립 청년 재즈 오케스트라, 독일 국립 청년 오케스트라, 독일 합창 대회, 독일 음악 대회, 독일 관현악단 대회, 독일음악정보센터, 지휘자 포럼, 현대 음악 후원 프로젝트, 'Jugend jazzt' 대회, 'Jugend musiziert' 대회 및 PopCamp 등이 있다.

사진 - http://www.modernnews.co.kr/data/photos/newswire/202001/art_36537_1.jpg 

보도자료 문의:

Stephan Schulmeistrat, Director German Music Information Centre
Dr Christiane Schwerdtfeger, Research Associate
Deutscher Musikrat gGmbH * Weberstr. 59 * 53113 Bonn, Germany
Tel.: +49 228 / 2091-180 * Fax +49 228 / 2091-280 * Mail: info@miz.org * www.miz.org

연관링크 :

http://miz.org


최신기사